숭실대학교-LG유플러스, 사이버 보안 분야 전문인재 양성한다! – 2024학년도 ‘정보보호학과’ 신설

2023년 5월 9일
43781

<숭실대학교와 LG유플러스가 사이버 보안 분야 특화 인재를 양성을 위해 서울특별시 숭실대학교 베어드홀에서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인 ‘정보보호학과’ 신설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 참석한 숭실대학교 장범식 총장(왼쪽)과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이사(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숭실대학교)>

 

숭실대학교, 코드 관리부터 모바일·데이터·AI 보안 등 사이버 보안 영역 전반에 걸친 체계적 교육 진행

LG유플러스 최초 계약학과 신설, 등록금·생활지원금 및 입사 기회 제공

LG유플러스, ‘사이버 안전 혁신안의 일환으로 추진국가 보안 인재 양성 및 자체 정보 보안 역량 강화

 

숭실대학교와 LG유플러스가 채용 연계형 계약학과인 ‘정보보호학과’를 신설하고 사이버 보안 분야에 특화된 전문인재 양성에 나선다.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ssu.ac.kr)와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www.lguplus.com)는 지난 8일 서울특별시 숭실대학교 베어드홀에서 숭실대학교 장범식 총장,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보보호학과 신설 및 운영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가 대학교와 손을 잡고 계약학과를 만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월 16일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강화를 위해 발표한 ‘사이버 안전혁신안’의 일환으로 정보보호학과 설립을 추진해 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가 차원의 보안 전문 인재 양성에 기여하고 육성된 전문 인력을 채용함으로써 회사 자체 정보 보안 역량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숭실대학교는 IT대학 내 정보보호학과를 신설하고 현재 고3 학생들이 대학에 입학하는 2024학년도부터 매년 신입생 20명을 선발해 사이버 보안 분야 전문 인재를 육성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숭실대학교는 지난달 교육부에 학과 신설 신고를 완료했다. 정보보호학과의 교육과정 구성, 수업 운영 등은 기존 소프트웨어학부 교수진이 담당한다.

학생들은 정보보안 실무에서 가장 중요한 코드(Code) 관리 역량부터 ▲모바일 보안 ▲데이터 보안 ▲인공지능(AI) 보안 등 사이버 보안 영역 전반에 걸친 체계적인 이론, 실습 교육을 통해 사이버 보안 인재로 성장하게 된다.

정보보호학과는 4년제 학부 과정으로 운영되며 입학생 전원에게는 2년간 LG유플러스가 전액 등록금은 물론 소정의 생활지원금을 지원한다. 2학년을 마친 후 별도 전형을 거쳐 산학 장학생을 선발하며 해당 학생에게는 졸업할 때까지 추가 전액 등록금 및 생활지원금, 모바일 통신 요금과 더불어 LG유플러스에 입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숭실대학교 장범식 총장은 “국내 최초로 기업 채용 연계형 보안 전문 인력 양성 학과를 유치하게 되어 자랑스럽고 이러한 기회를 마련해 준 LG유플러스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신설 학과의 교육을 담당할 소프트웨어학부 교수진이 지도하는 학생들은 현재 가장 권위 있는 대회인 ACM-ICPC 등에서 최상위권의 성적을 거두고 있다”며 “본교의 교육 역량을 바탕으로 ‘유플러스 3.0’ 시대에 걸맞은 인재를 육성하겠다”고 덧붙였다.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사장)는 “보안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국내 대학이 많지 않은 현실을 감안할 때 보안 및 컴퓨터 공학 분야 전문성을 보유한 숭실대학교와 이번 협약이 대한민국 보안 전문 인재 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LG유플러스도 그동안의 통신 사업 경험을 숭실대학교에 공유하며 인재 육성에 힘을 보태는 한편, 양성된 전문 인력을 영입함으로써 고객에게 신뢰를 주는 사이버 보안 체계를 갖춰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숭실대학교 IT대학은 국내 최초의 IT 분야 단과 대학으로 주요 IT 기업들과 산학 협력 운영 경험을 갖고 있을 뿐만 아니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서 전문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교수진을 보유하고 있는 등 SW개발, 빅데이터, 인공지능, 정보보호 영역의 교육 전문성을 확보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개인정보보호, 사이버 공격 방어 등 사이버 보안 역량을 강화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이번 보안 전문 인재 육성 외에도 정보보호 조직을 CEO 직속 조직으로 편제하고 각 영역별 보안 전문가 영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향후 ▲외부 보안 전문가와 취약점 사전점검·모의 해킹 ▲선진화된 보안기술 적용 및 미래 보안기술 연구·투자 ▲사이버 보안 혁신 활동 보고서 발간 등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홍보팀(pr@ssu.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