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2022학년도 정시모집 최종 7.51대 1

2022년 1월 4일
50960

일반전형(다군) 평균 7.421스포츠학부 35.451로 가장 높아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는 1월 3일 2022학년도 정시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1,257명 모집(정원내·외)에 9,434명이 지원, 최종 7.5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작년 최종 경쟁률(6.89대 1)을 상회하는 결과이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모집단위는 스포츠학부(다군)로 38명 모집에 1,347명이 지원, 35.4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일반전형(가군)은 482명 모집에 2,675명이 지원해 평균 5.5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 중 불어불문과(8.67대 1)가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고 소프트웨어학부(8.28대 1), 사학과(7.92대 1)의 순서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일반전형(나군)은 76명 모집에 435명이 지원해 평균 5.7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독어독문학과는 11명 모집에 69명이 지원, 6.27대 1로 가장 경쟁률이 높았고, 영어영문학과(6.12대 1), 전자정보공학부(IT융합전공)(5.31대 1)가 그 뒤를 이었다.

 

일반전형(다군)은 464명 모집에 3,441명이 지원해 평균 7.4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사회복지학부가 18명 모집에 239명이 지원, 13.28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고, 화학과(9.81대 1)가 두 번째로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예술창작학부(영화예술전공)(나군)은 22명 모집에 403명이 지원해 18.32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고, 이밖에 예술창작학부(문예창작전공)(다군)은 28명 모집에 565명이 지원해 20.18대 1을 기록했다.

 

한편 숭실대는 일반전형(나군) 예술창작학부(영화예술전공) 실기고사를 2022년 1월 14일에서 17일 사이에 실시할 예정이며, 일반전형(다군) 스포츠학부 실기고사를 1월 22일에서 1월 25일 사이, 예술창작학부(문예창작전공) 실기고사는 1월 22일에 시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