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찬미 동문 부모 1천만원 출연 약정

2006년 6월 3일
19733

 

 

 

 

 

 

 

 

기독교학과를 졸업한 김찬미(02학번, 사진 오른쪽에서 세번째)씨의 부모가 1천만원 기금 출연을 약정했다. 4월 27일 김찬미씨는 부모 대신 학교를 방문해 총장실에서 약정식을 가졌다.

 이효계 총장은 이 자리에서 찬미씨의 아버지 김진규씨와의 전화 통화를 통해 “ 우수한 학생을 학교에 보내준 것도 감사한데, 이렇게 기금을 출연해 주어 가슴이 뭉클하다. 학교를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 는 감사의 뜻을 전했다. 청주에서 병원을 운영하고 있는 김진규씨는  “딸을 통해 숭실대학 기독교학과가 기금 모금 운동을 벌이고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흔쾌히 성의를 보태게 되었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