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두길 야긴건축 대표, 1천만원 발전기금 출연

2007년 1월 18일
13142

 



 


 


 


 


 


 


 


 


 


 


 


 


 


 


 


 


 


 


 


 


 


 


 


 


 


 


 


 


본교 기독교학대학원(원장 김영한) 신학과 3학기에 재학 중인 최두길 야긴건축 대표가 1월 18일 오후 2시 학교를 찾아 이효계 총장을 예방하고 기독교학대학원 발전기금으로 1천만원을 출연했다.




이 자리에는 김영한 기독교학대학원장, 기독교학과의 박정신, 김회권, 이철 교수, 박용삼 독문과 교수, 그리고 원우회 노득용 총무와 주영임 회계가 함께해 최 대표의 발전기금 출연을 독려하며, 기독교학대학원의 발전에 대해 환담했다.




이효계 총장은 “최 대표가 숭실의 발전과 역사에 동참해줘서 깊이 감사하다”고 말한 뒤 “발전기금 출연은 많은 사람이 함께 참여할 때 의미가 더 커진다”며 자리에 참석한 기독교학대학원 교수와 원우들이 하나로 뭉쳐주기를 당부했다.




오철호 대외협력처장은 “계속되는 기독교학대학원 원우들의 발전기금 출연은, 총장님의 발전기금 모금활동에도 큰 힘을 실어줄 것”이라며 감사의 마음을 표시했다.




한편, 최두길 야긴건축 대표는 포도원교회, 새소망교회 등 국내외 200여개의 교회를 설계한 우리나라 교회건축의 대표적인 권위자이다.


 



 


<사진 왼쪽부터 오철호 대외협력처장, 이철 교수, 김영한 원장, 김회권 교수, 이효계 총장, 박정신 교수, 최두길 대표, 박용삼 독문과 교수, 원우회 주영임 회계, 노득용 총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