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6회 및 47회 국제 대학생 프로그래밍 경시대회 결선(ICPC World Finals) 우수 성적 쾌거

2024년 4월 22일
69712

세계 최고 수준의 대학생 프로그래밍 대회 ICPC 월드 파이널 출전

46: 24, 47: 118위 기록

(46회 결과 : 카네기멜론 22위, 스탠포드 31위, 컬럼비아 43위, 취리히 공대 44위, KAIST 49위, 캠브릿지 60위, UIUC 70위, 싱가포르국립대 71위 등)

<사진1-대회 종료 직후 숭실대, 서울대, KAIST 학생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숭실대)>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 학생들이 지난 18일 이집트 룩소르(Egypt Luxor)에서 개최된 제46회 및 47회 국제 대학생 프로그래밍 경시대회(ICPC, International Collegiate Programming Contest) 월드 파이널에 대한민국 대표로 출전해 24위와 118위의 성적을 거두고 귀국했다. ICPC는 전 세계 3,000여 개 대학에서 6만여 명 이상의 학생들이 참여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프로그래밍 대회로 일명 ‘코딩 올림픽’으로 불린다. COVID-19 등의 영향으로 46회와 47회가 동시에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치열한 국내 예선을 통과한 3개 대학(숭실대, 서울대, KAIST)에서 각 회차별 1개 팀(총 6개 팀)이 대한민국 대표로 출전했다. 각 국가 및 지역별 예선을 통과한 대학에만 월드 파이널 진출 자격이 부여되는 만큼 출전 자체가 영광인 동시에 학생들의 우수성을 입증하는 것이라는 대학 관계자의 설명이다.

LongestPathToWF팀(오주원, 이성서, 안용현, 지도교수 이상준)과 NLP팀(나정휘, 박찬솔, 김도현, 지도교수 김철홍)은 각 24위(46회)와 118위(47회)를 기록했다. LongestPathToWF팀 오주원 학생은 “10위권을 목표로 준비해 좋은 성적이 나온 것 같다”며 “대회 출전에 지원을 아끼지 않으신 지도교수님과 학교본부 측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NLP팀 나정휘 학생은 “학교에서 개최하는 프로그래밍 대회의 출제자로 참여해 온 것이 월드 파이널 진출에 도움이 됐다”며 “48회 월드 파이널에서는 더 좋은 성적을 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숭실대는 매년 교내 ‘IT대학생 프로그래밍 대회’를 개최해 우수 학생을 선발하고 ICPC 국내대회 참가를 지원하고 있으며, ICPC 국내대회에서 매년 상위권 성적을 거두고 있다.

한편, 48회 ICPC 월드 파이널은 오는 9월 카자흐스탄에서 개최되며, 대한민국 대표로 현재 4개 대학이 출전 자격을 얻었다.

‣ 숭실대 PS akgwi(나정휘, 이성서, 오주원)

‣ 서울대 New Trend

‣ KAIST Penguins

‣ POSTECH AllSolvedin1557

 

대회 결과 및 출제 문항은 ICPC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46회 https://scoreboard.icpc.global/46/index.html

47회 https://scoreboard.icpc.global/47/index.html

 

<사진2-ICPC 월드 파이널 개막식이 개최됐다. 4.15. (사진=숭실대)>

 

 

홍보팀(pr@ssu.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