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리학과 박세영 교수 연구팀, Nature Physics에 금속성 물질내 전기분극과 극성 상태 유도에 관한 연구 논문 게재

2024년 3월 20일
107721

본교 물리학과 박세영 교수가 포스텍(POSTECH) 이대수 물리학과 교수 연구팀와 노태원 서울대 물리천문학부 교수⦁웨이 펑 박사와 함께 발표한 금속 내 분극과 극성 상태를 유도하고 제어하는 방법에 관한 논문이 Nature Phyics 3월호 오프라인 판으로 출간됐다.

금속 내부의 자유전자는 이동이 자유로워 전자가 특정한 방향으로 정렬되는 분극이나 극성 상태를 형성하기 어렵다. 연구팀은 금속에서도 분극 현상과 극성 상태를 구현하기 위해 플렉소 전기장(Flexoelectric field)을 사용하여 금속 내 분극화 현상을 유도하고 제어하는 방법을 발견하는 데 성공했다.

박세영 교수는 “금속 물질에서 나타나기 어려운 극성 상태를 유도하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검증함으로써 높은 효율을 보이는 반도체나 전기 분야 디바이스 개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본 연구는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인 우주물질연구소와 기초과학융합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이루어졌다.

 

 

홍보팀(pr@ssu.ac.kr)